레모넥스는 2일 서울대병원 그리고 서울대학교와 "간암화학색전술(TACE; Transaterial Chemoembolization) 치료를 위한 약물전달체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하였습니다.

 

 

 

  기존의 항암제는 경구투여 또는 혈관주사를 통해 전신에 퍼져나가기 때문에 항암 치료후 부작용이 심각합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레모넥스는 자체개발한 모듈형 약물전달체인 DegradaBALL을 혈관내 삽입한 마이크로 카테터를 통해 종양의 국소부위까지 진입하여 약물을 전달할 수 있도록 DegradaBALL의 물성과 효율을 개량할 것입니다.

 

DegradaBALL은 레모넥스가 자체개발한 모듈형 약물전달체로써, 기존의 항암제 외에도 핵산 유전자치료제 (siRNA, miRNA, DNA), 항체의약품, 단백질 치료제 등을 내부에 적재하여 서방형으로 국소주입이 가능한 기술입니다.

 

레모넥스는 본 연구개발과 병행하여, 기존 항암제에 의한 암환자의 부작용을 최소화 시키고 신개념의 국소면역혈관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습니다.

 

: written by Lemonex Inc (레모넥스)